계산기 CURTA, 여성과 달 그리고 LESTOIL 세제, 시고니 위버의 REEBOK, KARTELL의 장난감, 최초의 맥북?

이게 뭘까요? 1948년에 출시된 기계식 계산기 커타(Curta). 최초로 대중화된 범용 계산기라는 타이틀을 달고 있는 이 물건은  커트 허츠스탁(Curt Herzstark)이라는 이름의 유태계 엔지니어가 수용소를 전전하며 완성했다고 합니다. 1970년대까지 생산.

“미래의 여성은 달을 보다 깨끗한 살 곳으로 만들 것”이라고 적힌 광고 카피가 인상적입니다. 베스트셀러 세제 브랜드인 Lestoil의 옛 광고인데요. 달 탐사 경쟁이 벌어지던 때의 여성에 대한 인식을 살짝 엿볼 수 있습니다. 여성이 세제로 달을 청소한다니, 좀 낯설지만… 먹혔나봅니다 그 때는.

1986년 에이리언에서 시고니 위버가 신고 나왔던 신발을 이번 주 리복이 복각하여 출시했는데 이래 저래 말썽인가봅니다. 남성용 사이즈로만 온라인 스토어에 올려져 한시간만에 다 팔려버리자 여성을 포함한 수많은 사람들이 항의를 한 것인데요. 제조사는 언론을 통해 웹사이트의 오류였고, 통상적인 유니섹스 사이즈로 출시되었다고 발표했습니다.

살롱 드 모바일을 통해 카르텔(Kartell)이 여러 가지 종류의 프라스틱 장난감을 발표한 것 같습니다. 그 가운데엔 필립 스탁의 투명 그네도 있는데 아무래도 역시나 매우 엉덩이가 아프겠죠? 필립 스탁은 언젠가 더 이상 제품 디자인을 하지 않겠다고 한 거 같은데 어찌 된 건지.

배터리로 동작하고 LCD 화면이 달린 최초의 매킨토시 Colby Walkmac과 요즘 맥북의 비교샷. 1987년 출시된 이 물건은 모토로라 68030 16MHz CPU에 메모리는 1MByte를 얹고 Mac OS 6.0.3이 깔린 상태로 세상에 나왔었습니다. 지금  Mac OS의 버전이 10.11.5이니 그리 오래 된 일도 아닌데.

 

글쓴이

ssall

Independent Researcher & Writer in Design +++ Digital Content Director at Ahn-graphics Ltd. PRO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