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서구의 공예는 어떤 사회적 기능을 가졌었을까?

서구공예가 영국에서의 그것만을 일컫는 것은 아닐테지만, 자본주의의 본류를 이곳에서 찾듯,?그 변화의 대표성을 영국에서 찾는 것도 최악의 방법은 아닌 듯 하다.

아직까지 새로운 문헌이나 자료를 접한 것은 아니지만, 기존에 알고 있었듯이 산업자본의 폭증기에 들어선 영국의 모습은 예전의 왕실직영체제의 주류 장식물제작체계로서는 감당하기 힘든 생산기반의 변화였다.?수요의 증가에 기여한 요소들은 여러가지인데, 간단히 보자면 부르주아계층이 증가한 것과?식민개척으로인한 시장확대를 들 수 있다.?이런 변화는 생산체계의 변화를 요구하였고?이후 공장들은 대량생산체계를 도입하게 된다. 당시 영국의 사업가였던 웨지우드와 같은 사람들은 자신의 사업적 성공을?핵심적인 생산체계의 개편으로부터 일궈내었는데 이런 과정을 통해 전문화된 산업디자이너의 개념이 서서히 만들어져갔다고 볼 수 있다.

왕실공방 이외에 존재했던 하층민들의 물건들처럼, 산업혁명기?공장들에서 만들어졌던 시민계급(부르주아)들을 위한 물건들 이외에도 노동자들이 주로 소비했던 물건들의 그룹이 존재했을 것이다. (이 점은 찾아봐야겠다.)

사회적으로 깊숙한 연관성을 가지는 예로서 미술공예운동을 들 수 있다. 이 운동은 잘 알려진바와 같이 윌리엄모리스라는 인물을 중심으로 벌어졌지만, 그 사상적 뿌리는 칼라일-러스킨과 같은 반 자유주의, 반 산업주의에 있다. 이를 표면적으로, 한 시기의 디자인사조로만 이해하는 것은 상당히 잘못된 것이다. 왜냐하면 사회주의정치활동에서부터 생활용품 제작에 이르기까지 윌리엄모리스와 그 추종자들이?행한 일련의 활동들은, 앞서 언급되었듯 반산업주의적인 시각에서?대안적 생활방식으로서의 예술을 찾는데 집중되어있었기 때문이다. “사회주의자를 만드는 일”이 당시 사람들의 예술적 취미를 바꾸는 것보다 더 급선무라고 말한 점은 그런 그의 활동을 잘 드러내주는 대목이다.

당시의 일반적 물건들이 기능하는 모습은 현재의 그것과 확연히 다르다.?대부분의 물건들은 – 윌리엄모리스의 그것마저도 -?부유한 시민계급을 위한 것이었으며 그런 예술의 부정적 이용?!을 막으려 했던 것도 또한 미술공예운동과 같은 반 산업주의적 문예운동의 방향이었다. 하지만 현재의 소비의 틀 속에서 노동자계층이 차지하는 부분은 예전과 달리 너무나 커졌다.?

?

다음 글: 현대?영국의 공예와 디자인. 영국에도 현대공예와 전통공예의 구분이 있는가?

글쓴이

Yoonho Choi

independent researcher in design, media, and locality & working as a technology evangelist in both design and media industries

댓글 남기기